항암제 효능 믿어도 될까?
항암제 효능 믿어도 될까?

항암제가 생존율을 올리고
삶의 질을 개선할 수 있을까?



유럽의 한 연구에 따르면, 실제로 사용되고 있는 항암제 3개 중 2개 정도가 환자에게 아무런 도움이 안 된다고 합니다.


저널 Clinical Drug Investigation에서  발표된 연구를 살펴보겠습니다.


스웨덴의 연구진들은 급여가 승인된 22개의 항암제를 조사한 연구들을 분석했습니다. 이 연구들은 항암제가 생존율이나 삶의 질 개선에 미치는 영향을 테스트했습니다.


그 결과, 22개 중 오직 7개만이 암 환자에게 실질적인 효과를 보였다는 연구 결과를 1건 이상 갖고 있었습니다.


또한, 단 1개의 약물만이 생존율과 삶의 질 개선에 효과가 있었습니다.


이러한 결과가 나타나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바로 대부분의 항암제가 장기적인 효과가 입증되기 전 출시되기 때문입니다.


새로운 항암제를 만들어 내는 것도 좋지만, 항암제들이 환자들에게 미칠 장기적 효과를 고려한 약물들이 더욱 많아지기를 바랍니다.

항암제 효능 믿어도 될까?
항암제 효능 믿어도 될까?

항암제가 생존율을 올리고 삶의 질을 개선할 수 있을까?



유럽의 한 연구에 따르면, 실제로 사용되고 있는 항암제 3개 중 2개 정도가 환자에게 아무런 도움이 안 된다고 합니다.


저널 Clinical Drug Investigation에서  발표된 연구를 살펴보겠습니다.


스웨덴의 연구진들은 급여가 승인된 22개의 항암제를 조사한 연구들을 분석했습니다. 이 연구들은 항암제가 생존율이나 삶의 질 개선에 미치는 영향을 테스트했습니다.


그 결과, 22개 중 오직 7개만이 암 환자에게 실질적인 효과를 보였다는 연구 결과를 1건 이상 갖고 있었습니다.


또한, 단 1개의 약물만이 생존율과 삶의 질 개선에 효과가 있었습니다.


이러한 결과가 나타나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바로 대부분의 항암제가 장기적인 효과가 입증되기 전 출시되기 때문입니다.


새로운 항암제를 만들어 내는 것도 좋지만, 항암제들이 환자들에게 미칠 장기적 효과를 고려한 약물들이 더욱 많아지기를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