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체건강과 뇌건강의 관계
신체건강과 뇌건강의 관계

몸 건강을 위해 한 노력이 뇌건강에 미치는 영향은?



2021년 9월 2일, 세계보건기구(WHO)는 현재 5,500만 명 이상의 사람들이 치매를 앓고 있다고 추정했습니다.


이러한 치매를 예방하기 위해 무엇을 할 수 있을까요? 미국 시카고에 위치한 Rush University의 연구에 따르면, 몸을 활발히 움직일수록 알츠하이머 발병률이나 발병 시기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합니다.


Chicago Health and Aging Project는 참가자 1,159명을 대상으로 신체 활동, 인지 기능, 알츠하이머의 지표가 되는 혈중 타우 농도를 측정했습니다.


참가자들 중 1/3은 신체 활동이 거의 또는 전혀 없다고 응답했고, 또 다른 1/3은 적당한 수준의 신체 활동(주당 150분 미만, 주당 평균 62.5분)을, 마지막 1/3은 높은 수준의 신체 활동(주당 최소 150분, 주당 평균 327.5분)을 한다고 응답했습니다.


이 연구의 결과에 따르면, 신체 활동이 증가하면 인지 기능 저하를 늦추는 데 도움을 주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 연구가 시사하는 바가 무엇일까요? 가족력이 있는 등의 이유로 알츠하이머에 걸리게 되더라도 활발한 신체 활동을 통해 언제든지 발병을 늦출 수 있습니다. 


신체 활동을 늘리고, 뇌건강에 좋은 라이프 스타일을 통해 인지 건강을 관리해 보세요!

신체건강과 뇌건강의 연결성
신체건강과 뇌건강의 연결성

몸 건강을 위해 한 노력이 뇌건강에 미치는 영향은?



2021년 9월 2일, 세계보건기구(WHO)는 현재 5,500만 명 이상의 사람들이 치매를 앓고 있다고 추정했습니다.


이러한 치매를 예방하기 위해 무엇을 할 수 있을까요? 미국 시카고에 위치한 Rush University의 연구에 따르면, 몸을 활발히 움직일수록 알츠하이머 발병률이나 발병 시기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합니다.


Chicago Health and Aging Project는 참가자 1,159명을 대상으로 신체 활동, 인지 기능, 알츠하이머의 지표가 되는 혈중 타우 농도를 측정했습니다.


참가자들 중 1/3은 신체 활동이 거의 또는 전혀 없다고 응답했고, 또 다른 1/3은 적당한 수준의 신체 활동(주당 150분 미만, 주당 평균 62.5분)을, 마지막 1/3은 높은 수준의 신체 활동(주당 최소 150분, 주당 평균 327.5분)을 한다고 응답했습니다.


이 연구의 결과에 따르면, 신체 활동이 증가하면 인지 기능 저하를 늦추는 데 도움을 주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 연구가 시사하는 바가 무엇일까요? 가족력이 있는 등의 이유로 알츠하이머에 걸리게 되더라도 활발한 신체 활동을 통해 언제든지 발병을 늦출 수 있습니다. 


신체 활동을 늘리고, 뇌건강에 좋은 라이프 스타일을 통해 인지 건강을 관리해 보세요!